자유게시판
커뮤니티 > 자유게시판
스피노메드가 건강을 지켜드립니다 덧글 0 | 조회 8,519 | 2018-10-03 00:00:00
스피노메디  

우리 몸은 근육의 힘으로 지탱하고 유지합니다.

(뼈의 힘 아닙니다.  뼈는 장기를 보호해 주는 역할을 합니다..)

나이가 들수록 근육은 약화되고

근육이 수축되고 돌덩이처럼 단단해지며

유연성도 떨어지고 그로인해 움직임이 둔화되고

여기저기 근육통이 유발되며

근육통의 유발은 신경을 압박하여 또다른 견디기 힘든 고통의 원인이 되는 악순환의 연속으로 점차 거동을 힘들게 하고 ...

결국은 걷지도 못하는 상태가 되면 또다른 심각한 합병증으로 사망에 이르게 됩니다.

바로 노인들의 사망의 원인이 되는 겁니다.


암이라든가 심장질환, 뇌졸중과 같은 중증질환을 제외한 노인들의 사망원인입니다.

다리가 아파서 걷지 못하거나 척추, 허리질환으로 걷질 못하게 되면 ...

이미 때를 놓치게 되는 것입니다.


근육은 매우 중요합니다. 근육은 유일하게 노화와 상관없이 아무리 90세가 넘은 노인이라도 발달시킬 수 있습니다.

대부분의 사람들은 20,30대가 넘으면서 근육의 발달보다는

근육의 피로감과 근육의 수축, 그로인한 유연성이 떨어지면서

근육통을 유발하고 허리통증이나 다리, 무릎 통증이 발현되기 시작합니다.


하지만 근육을 발달시킨다고 무리하게 과운동을 한다거나

(또는 운동의 부족으로 근육이 감소하기 시작) 하면 ...

역효과가 나오게 됩니다.

근육을 매일매일 풀지 않으면 누적이 되어 통증을 유발시킵니다.

목, 어깨, 등, 엉덩이, 허벅지, 뒷허벅지햄스트링, 종아리, 발... 전신 근육을 매일 풀어주어야 합니다.

근육을 발달시킨다고 과사용만 하고 풀어주질 않는다면 오히려 독이 됩니다.


본론으로 돌아가면... 노인들, 아니 노인들뿐만 아니라 디스크나 협착증, 허리골절 등 척추질환으로 약해진 허리, 척추에 스피노메드를 착용시키면...

약해진 허리를 올바르게 받혀주어 통증감소와 함께

부족한 코어(중심)근육에 안정감이 생겨 활동력이 증가되고

6개월 정도가 지나면 어느 정도의 허리근육과 다리근육이 증강됩니다.

그로 인하여 신체에 놀라운 변화들이 생기고 척추 뿐만아니라 건강하게 됩니다.

스피노메드는 6개월이 아니라 1년이상의 장기적인 착용을 권장합니다.

스피노메드가 건강을 지켜드립니다.